2018.04.25 ​

경험디자인학과의 인터랙션 랩, 통일디자인랩, 제품서비스시스템디자인랩이 함께 2018년 후기 입학설명회를 기획하고 진행했다. 매학기 국민대학교 테크노디자인전문대학원 경험디자인과는 입학설명회의 시간을 마련함으로써 좀 더 지원자들에게 생소할수도 있는 대학원의 입학정보를 제공하고, 함께 얘기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고 있다. 2018년 후기 입학설명회는 광화문 TOZ모임센터에서 진행했으며, 인터랙션랩의 반영환 교수님, 통일디자인 랩의 김성우 교수님, 그리고 pssd랩의 연명흠 교수님이 참여해주셨다.

2018.2.7 ~ 2.15​

올해 3회째를 맞은 2018 SIT-KMU Students Design Workshop이 시바우라 공업대학 도쿄 타마치캠퍼스에서 2018년 2월 7일부터 2월 15일까지 8일간 개최되었다. 시바우라공업대학의 양원석교수와 국민대학교 연명흠 교수가 인솔했고, 학생 66명 (SIT 32명, KMU 34명)이 참여했다. 이번 워크샵은 ‘Unexpected Combination’을 주제로 진행했으며, 워크샵 기간 중에 SONY Showroom 견학, 일본문화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를 경험했다.

2018.02.01~02.06

City UX라는 주제로 한중 학생들이 팀으로 구성되어 팀별로 원하는 주제를 선택 후 디자인프로젝트를 진행했다. City UX라는 큰 범주에서 주제를 세분화하여 6개의 팀이 주제를 선택, 선택된 주제에 맞게 팀별로 자유롭게 외부 체험을 진행했다. 한중 워크샵을 통해서 한중교수와 학생들의 교류, 서울시에 대한 이해, 사용자 경험과 City UX에 대한 공동 리서치라는 결과물을 창출할 수 있었다.

2018.01.31~02.02

강원도 정선 하이원 리조트 컨벤션센터에서 국민대학교 테크노디자인전문대학원 경험디자인학과의 연명흠 교수, 김성우 교수 외 연구원 13명은 올해로 17번째 개최되는 HCI학회 학술대회에 참가하고 있으며, 경험디자인과 연구원들은 학술대회 프로시딩을 통해 논문 투고 및 발표, ‘Trans – Humanity 경계의 확장’ 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경험했다.

2017.12.01

매년 연말에 열리는경험디자인전공의 홈커밍데이가 크라운 파크 호텔에서 개최되었다. 동기 선후배간 친목과 정보교환의 자리로 90여명의 재학생, 졸업생들이 참여해여 뜻깊은 자리를 만들었다.

2017.2.12~21

일본 시바우라공업대학(SIT)와 국민대학교(KMU)간의 국제디자인 워크샵. JASSO(일본학생지원기구)의 장학금 지원. SIT학생 25명, KMU학생 24명 참가(디자인전공 대학원생 6명, ID과 학부생 18명) 주제: 감정의 교류 주요일정: 오리엔테이션 및 장학금 수령, Welcome party, Field trip and Observation, Toshiba미래과학관 견학, 일본문화체험(키모노 시착), Presentation, Farewell party

2017.02.22 – 02.25

한중 참여 대학교 교수 및 연구원 28명 Smart City의 큰 주제에서 Transaction, Mobility, Information 등 세가지 분야의 사용자 경험에 관해 한중 워크샵을 진행하며 교수와 연구원의 교류, 디지털 생활에 대한 한중 공동리서치에 그 목적이 있다. 以 Smart City 的大主题分别调查 Transaction, Mobility, Information 等三个方面的用户体验,并以中韩教授与学生的交流、智能城市生活方式的中韩共同调研为目标进行中韩研讨会

2017.01.27 – 01.29

강원도 하이원 리조트 컨벤션센터 반영환 교수, 김성우 교수 외 연구원 28명 국민대학교 테크노디자인전문대학원 경험디자인학과의 교수님들과 연구원들은 올해로 16번째 HCI 학술대회에 참가하고 있으며, 인터랙션디자인 랩의 연구원들이 Paper, Poster, Workshop 세션에 참가하였다.

2016.12.02

신사 더 리버사이드 호텔 매년 연말에 열리는경험디자인전공의 홈커밍데이가 신라 더 리버사이드호텔에서 개최되었다. 동기 선후배간 친목과 정보교환의 자리로 150명의 재학생, 졸업생들이 참여해여 뜻깊은 자리를 만들었다.

궁금하신 사항은 이곳에 남겨주십시오.